KAIST 생명과학과동창회
  • News & Events
  • News

News

○ 인체 생명현상의 메커니즘 규명 

생명과학의 시대가 왔다. 구글, 마이크로소프트, 페이스북 등 글로벌 IT기업들이 바이오텍을 설립하거나 연구를 진행하고 있다. 국내도 마찬가지다. 많은 바이오벤처 기업들이 생겨나고 있고, 세계에서 가장 큰 바이오시밀러 공장이 한국에 있다. 제약회사들이 개발한 의약품이 미국과 유럽에서 사용허가를 받으면서 의약품 개발 도약기가 열린 상태다

생명과학이란 인체 내 생명현상에 대한 메커니즘을 규명, 이를 질병예방 및 치료제 개발에 응용하는 학문이다. 역사적으로 생명과학은 소아마비·천연두 백신, 항암제, 당뇨병 치료제 등 다양한 약품을 만들어내 인류의 삶에 큰 공헌을 해왔다. 또한 미생물을 이용한 환경오염 문제 해결이나 농작물 연구를 통한 식량문제 해결에도 중요한 역할을 하고 있다.

카이스트 생명과학과는 인류 건강과 복지를 위해 최첨단 연구에 몰두하는 글로벌 리더들을 키우고 있다. 특히 고령화 사회로 접어든 우리나라의 경우 바이오헬스 등에 대한 관심이 높아져 전공자의 미래는 그 어떤 분야보다 유망하다

○ 기초 생명과학과 응용 생명공학 배워 

교과과정은 기초 생명과학과 응용 생명공학 과목들로 구성된다. 기초 필수과목으로 세포 내에서 일어나는 현상들을 공부하는 △분자생물학 △생화학 △세포생물학 등이 있고, 생명공학 필수과목으로는 △세포공학 △생체분자화학 △오믹스 생물학 등이 있다. 이 외에 빅 데이터 이용에 관한 생명 정보학, 질병의 메커니즘과 치료제개발 동향을 다루는 생명과학 특강이 있다. 실험실습 과목도 다양하다. 관심 분야의 실험실에서 직접 연구할 수 있는 기회인 개별연구·학부연구 등을 통해 학생들은 전공역량을 키운다.

특성화 프로그램으로는 베트남 자연실습, 임해실습 등을 들 수 있다. 베트남 자연실습을 통해 학생들은 열대지역의 생태학·생물지리학·생물보존학·생물 다양성 등을 접한다. 임해실습을 통해서는 전남 완도나 강원 강릉의 해양생물연구교육센터에서 여러 해양 동물 및 식물을 채집, 동정(同定)하며 표본을 제작한다

학과의 교육인프라는 탄탄하다. 세계 최고수준의 교수진과 연구그룹, 미래 선도형 연구를 수행할 수 있는 최첨단 연구시설과 장비들을 보유하고 있다

학부생들은 모두 국가장학금 지원을 받는다. 학교 차원에서 제공되는 해외체험 기회도 많다. 미주·유럽으로 교환학생이나 여름방학 때 미국 매사추세츠 종합병원 연구소 인턴십을 나가기도 한다

○ 대부분 진학해 생명공학분야 연구 

졸업 후 카이스트나 하버드, 존스홉킨스 등 국내외 대학원으로 진학해 연구를 계속하는 경우가 대부분이다. 취업 진로는 한국생명공학연구원, 한국화학연구원, 기초과학연구원, 국립암센터 등 국공립 연구기관과 바이오 관련 기업체 등 다양하다. 또한 전공을 살려 생명분야 전문 변리사, 컨설팅, 벤처캐피탈 기업으로 진출하기도 한다

○ 나도 합격할 수 있다

카이스트 신입생은 무학과로 입학, 1년간 자신의 진로를 모색한 후 학과를 선택한다. 따라서 과별 모집인원이 정해져 있지 않다. 최근 5년간 생명과학과에 진입한 학생 수는 평균 60여명으로 교내 16개 학부 중 톱5 안에 든다.

2020
학년도 모집인원은 총 830명 내외. 수시에서 대부분 선발하고 정시(군외 모집)에서 15명 내외를 뽑는다. 2019학년도 입시 경쟁률은 수시 일반전형에서 51, 정시에서 36.71이었다.

○ 학과 포인트

4차 산업혁명의 목표는 결국 인류의 행복과 수명연장이다. 생명과학 연구와 개발이 더욱 필요한 시대가 온 것이다. 세계경제포럼의 발표에 따르면 4차 산업혁명 시대엔 IT보다 헬스케어가 더 큰 시장으로 평가받고 있다. 학과 졸업생 취업은 현재 급성장하는 최고의 바이오텍 회사들로 확대되고 있다. 카이스트 생명과학과는 이러한 생명과학의 시대를 준비하고 있다




출처: 동아일보 & donga.com (http://news.donga.com/3/all/20190401/94827642/1)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62 BK21 생물사업단, 2단계 사업 1,2,3차년도 연차평가 생물분야 연속 1위! 과사무실 2009.12.29 7689
161 생명과학과 신임교원 강석조 박사 소개 (2010.01.01) 과사무실 2009.12.29 12118
160 서연수 교수, 2009년 연구윤리 확립 유공자 교육과학기술부 장관 표창 수상! 과사무실 2010.01.06 8697
159 학사과정 강병권 학생, 2009년 인성장학생 공로부문 선정! 과사무실 2010.01.08 8959
158 박태관 교수, 획기적인 핵산 유전자 치료제 전달시스템 개발 과사무실 2010.01.30 8731
157 허원도 교수, ECLIPSE 기술 개발 PNAS지 게재 과사무실 2010.02.10 9092
156 2010년 개교 39주년 기념 우수교원 포상 과사무실 2010.02.11 7876
155 제1회 젊은 파스퇴르상 카이스트 석권! 과사무실 2010.03.03 8475
154 박태관 교수, 2010년도 삼성 고분자 학술상 수상! 과사무실 2010.04.12 6609
153 임대식 교수, 교과부 ' 창의적연구진흥사업'의 신규 지원과제에 선정! 과사무실 2010.04.21 8763
152 임대식 교수, PNAS에 논문 게재! 과사무실 2010.04.21 8032
151 김대수 교수, PNAS에 논문 게재! 과사무실 2010.07.05 8966
150 임대식 교수, 세포분열시 MST1 kinase의 새로운 암 억제 기능 발견 (2010. 3) 과사무실 2010.07.09 8241
149 이균민 교수, 교무처장 인사 발령 과사무실 2010.07.15 8359
148 조홍석 박사과정 학생, Traveling Award 및 Best Presentation Award 수상 과사무실 2010.07.16 8125
147 학사과정 김혜림, 국립암센터 인턴쉽 포스터발표 최우수상 수상 과사무실 2010.09.07 9086
146 김미영 교수, 박서영 박사과정생(Prof. Walton Jones Lab), '청암과학펠로' 선정 과사무실 2010.10.11 14554
145 김고운 박사과정생(조경옥 교수 Lab), 2010년 한국분자세포생물학회 우수 포스터상 수상 과사무실 2010.10.15 11221
144 김미영 교수, KAIST 이원조교수로 선정! 과사무실 2010.10.25 12401
143 김학성 교수, 2010년 한국바이오칩학회 학술대상 수상! 과사무실 2010.11.01 7201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 15 Next
/ 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