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AIST 생명과학과동창회
  • News & Events
  • News

News

이문수-이노테라피 대표.JPG



지난 1일 코스닥에 상장한 이노테라피의 이문수(45) 대표는 국내 증시에서 보기 드문 40대 여성 최고경영자(CEO)다. 

회사 상장과 함께 이 대표는 240억원대의 주식 갑부가 됐다. 
  
바이오 벤처기업인 이 회사는 상장 첫날 1만9350원에 마감하며 공모가(1만8000원)보다 7.5% 뛰어올랐다. 

이 대표가 보유한 회사 주식은 총 123만5939주(지분율 25.07%)에 이른다.

이 대표는 회사의 성장 과정을 "피보팅(pivoting)의 연속"이라고 말했다. 

피보팅은 '회전하기'란 뜻의 영어 단어다. 

이 대표는 기존 사업 아이템을 바탕으로 비즈니스 모델을 바꾸는 경영 전략이란 뜻으로 사용한다. 


"핵심 기술 한 개에 집중"

이 대표는 KAIST에서 생물과학을 전공한 박사 출신이다. 경남과학고, KAIST 생물과학과를 졸업한 뒤 석사 학위도 KAIST에서 받았다. 

이후 삼성종합기술원, CJ 제약사업본부 등을 거쳐 2010년 4월 회사를 설립했다. 
  
창업 초기 이 대표는 접착제 분야의 독창적인 기술을 활용할 계획이었다. 

접착제 시장에 주력하기로 하고 산업용과 미용 등 각종 분야의 사람들을 부지런히 만나고 다녔다. 

하지만 서로 원하는 것이 조금씩 달랐다. 
  
수많은 회의 끝에 내린 결론은 접착제 시장에 매달리지 말자는 것이었다. 

대신 지혈제의 연구·개발로 사업 방향을 바꿨다. 

이노테라피는 대표 제품인 지혈제 이노씰의 임상 시험을 마치고 식품의약품안전처의 사용 허가를 받았다. 

이노씰 플러스, 엔도씰 등 후속 제품도 임상 시험을 거의 마무리한 상태다. 
  
이 대표는 "핵심 기술 한 개로 여러 차례 '피보팅'을 거쳐 현재와 같은 제품군을 갖출 수 있었다"고 말했다. 


"여성 후배들에게 좋은 본보기가 되겠다"

이 대표는 중학생 딸과 초등학생 아들을 둔 '워킹맘'이다. 

한국 사회에서 여성 CEO가 회사 경영에 최선을 다하면서 자녀 양육에도 충실하기는 쉽지 않은 일이다.

이 대표는 이런 환경 속에서도 여성 후배들에게 좋은 본보기가 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그는 "실력은 충분한데 승진 등에서 불이익을 당한 여성 후배들이 입을 앙다무는 걸 볼 때가 있다"며 "그때마다 '너는 이미 잘하고 있어. 

너무 자신을 힘들게 하지마'라는 얘기를 해준다"고 말했다. 
  
이어 "후배들이 힘을 내게 하려면 내가 열심히 해서 '저런 선배도 있구나' 하는 걸 보여줘야 한다고 생각한다"고 덧붙였다. 
  
이노테라피는 2017년에도 코스닥 상장을 추진하다가 상장 계획을 철회했다. 

지난해 두 번째로 상장을 준비하는 과정에서 이 대표는 "회사를 바라보는 시장의 시각이 1년 만에 확연히 달라졌다고 느꼈다"고 말했다. 
  
그는 "이제부터는 '급이 다른 창의적인 것을 보여주겠다'는 마음으로 회사가 어디까지 성장할 수 있을지 도전해 보고 싶다"고 포부를 밝혔다. 

그러면서 "지혈제 등 핵심 기술을 토대로 새로운 제품군을 개발해 10조원짜리 시장을 만들어 나갈 것"이라고 덧붙였다. 



[출처: 중앙일보] 지혈제로 240억 '주식 갑부'된 KAIST 출신 CEO의 전략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15 김대수 교수님_스트레스로 악화 '근긴장이상증' 억제 신약 개발…수술없는 약물치료 기대 생명과학과 2021.03.11 1839
314 서성배 교수님(김진은 석박사통합과정)_2020 대한민국 인재상 수상 생명과학과 2021.02.25 1952
313 정현정교수_ 커피링 효과로 감염병 신속진단 기술 개발 생명과학과 2020.09.17 2381
312 정원석 교수_ 삼성전자, ‘세계 알츠하이머의 날’ 맞아 연구원 노력 담은 영상 공개 생명과학과 2020.09.21 2641
311 [조병관 교수님] 이산화탄소 흡수해 아세트산 만드는 '친환경 미생물' 5종 발견 생명과학과 2022.06.17 2817
310 2020 Spring KAIST Compass 생명과학과 2020.05.07 2918
309 전상용교수님_항암제 표적 단백질을 약물 전달체로 쓴다?​ file 생명과학과 2020.08.26 2946
308 [한국의 AI 추격자들] 서범석·백승욱 루닛 창업자 file 생명과학과 2020.10.30 2989
307 김광수 석좌교수님_한인과학자, 줄기세포 치료 첫 성공 생명과학과 2020.06.03 3183
306 전상용 교수님_ 면역항암제 효율 높인 나노입자 백신 개발 file 생명과학과 2020.06.17 3260
305 조병관 교수님_ 미생물 이용한 탄소 가스 활용기술 개발 file 생명과학과 2020.03.27 3488
304 조병관 교수님 _Newly discovered metabolic pathway uses single carbon gases as a feedstock file 생명과학과 2020.11.20 3659
303 2020년 우수논문상 file 생명과학과 2020.04.03 3915
302 서경배재단 ‘올해의 신진 과학자’ 조원기 교수 선정 생명과학과 2020.09.16 4050
301 김세윤교수님_보톡스처럼 신경 활성 억제하는 뇌 속 생체물질 찾았다 file 생명과학과 2020.03.26 4132
300 허원도 교수님_빛으로 RNA 이동과 단백질 합성 조절한다 file 생명과학과 2020.02.20 4141
299 허원도 교수님_머리에 빛을 비춰 신경세포 재생과 공간기억 향상 file 생명과학과 2020.04.27 4154
298 제5회 연구노트 경진대회(Lab Note Contest) 시상식 file 생명과학과 2020.04.03 4441
297 정인경 교수, 인체 조직읜 3차원 게놈지도 해독 file 생명과학과 2019.09.25 4596
296 허원도 교수, 광유전학 신경세포 수용체 활성조절로 신경세포분화 운명 제어 성공(Cell Chemical Biology 표지논문 발표) file 생명과학과 2019.12.24 4633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 22 Next
/ 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