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AIST 생명과학과동창회
  • News & Events
  • News

News

시각 정보 인식해 행동 결정하는 대뇌 신경회로 과정 밝혀

 

KAIST "조현병·ADHD 등 충동성 나타내는 뇌 질환 치료에 기여"

 

 

생쥐 실험을 통해 밝힌 전대상 피질의 억제성 회로 일러스트
생쥐 실험을 통해 밝힌 전대상 피질의 억제성 회로 일러스트

 

한국과학기술원(KAIST)은 생명과학과 이승희 교수 연구팀이 시각 정보를 인식해 행동을 결정하는 대뇌 전두엽의 신경회로 과정을 새롭게 규명했다고 26일 밝혔다.

우리 몸은 외부의 감각 정보를 인식해 상황에 맞는 행동을 수행한다.

예를 들어 신호등의 빨간 색 신호를 보면 멈추고, 초록색 신호를 보면 출발한다.

이처럼 시각 정보를 인식하고 그에 맞는 운동 행동을 결정하기 위해 인체 뇌는 감각 정보를 적절한 운동 정보로 변환해야 하는데, 이 교수 연구팀은 이것이 전측 대상회(전대상) 피질(ACC·anterior cingulate cortex)의 억제성 회로에 의해 이뤄짐을 밝혔다.

전대상 피질은 신체적인 고통에 반응하고 통증 정보를 처리하는 영역으로, 뇌 전두엽에 자리 잡고 있다.

연구팀은 시각 자극이 주어지면 물을 핥고, 그렇지 않으면 핥기를 멈추는 행동을 학습시킨 생쥐의 전대상 피질에 고밀도 실리콘 전극을 삽입, 생체 내 신경 신호를 측정했다.

생쥐 전대상 피질의 신경 신호 측정 실험

생쥐 전대상 피질의 신경 신호 측정 실험

 

 

약물을 이용해 전대상 피질의 활성도를 낮춘 결과, 생쥐는 시각 자극이 주어지지 않았음에도 충동적으로 핥기를 지속하는 비정상적인 행동 양상을 보였다.

전대상 피질은 시각 정보가 없을 때 운동을 멈추고 기다려야 하는 충동 조절에 중요한 역할을 한다는 것을 시사한다고 연구팀은 설명했다.

연구팀은 전대상 피질에는 시각 정보에 반응하는 시각 반응성 신경세포와 운동 개시를 억제하는 운동 억제성 신경세포, 시각 정보와 운동 개시 모두에 반응하지 않는 나머지 신경세포들이 존재함을 확인했다.

특히 광유전학적 방법을 이용한 실험에서 전대상 피질의 시각 반응성 신경세포들은 시각 피질로부터 신경 정보를 직접 전달받음을 확인했고, 광 자극으로 해당 신경 회로를 활성화하면 시각 자극이 없어도 생쥐의 행동을 유발할 수 있음을 증명했다.

주의력 결핍 과잉행동 장애(ADHD)나 조현병 등과 같은 인지장애·충동성을 나타내는 뇌 질환 치료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연구팀은 설명했다.

연합뉴스, jyoung@yna.co.kr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55 김은준 교수님_시냅스 뇌질환 연구 김은준 IBS단장 “치료약 없는 자폐 연구 도전” 생명과학과 2021.08.23 648
354 [정현정 교수님] 유전자 가위로 생체 내 정밀한 유전자 교정에 의한 면역 항암 치료​ 생명과학과 2022.01.18 651
353 [김상규 교수님] 구글도 올라 탄 神으로 가는 길[과학을읽다] 생명과학과 2022.09.07 654
352 [조병관 교수님] 한국연구재단, 노화 방지하고 회춘하는 방법 제시 생명과학과 2022.01.13 658
351 양한슬 교수님_ 서경배과학재단 2021년 신진과학자 선정 file 생명과학과 2021.08.31 659
350 서성배 교수님_동물 뇌 신경세포가 과식 억제한다 생명과학과 2021.06.16 673
349 서성배 교수님_Gut hormone triggers craving for more proteins 생명과학과 2021.05.18 674
348 한진희 교수님_기억이 만들어지는 원리 최초로 규명했다 생명과학과 2021.07.14 715
347 [김학성 교수님] 카이스트, 거대 단백질 구조체를 레고 블록 쌓듯 조립하는 기술 개발 생명과학과 2021.11.24 721
346 전상용, 송지준 교수님_다양한 변이에도 면역 가능한 인플루엔자 백신 개발 생명과학과 2021.06.30 721
345 [김상규 교수님] 꽃향기, 이젠 눈으로 보세요!​ 생명과학과 2022.05.10 721
344 조병관 교수님_Antibiotic tolerance study paves way for new treatments 생명과학과 2021.03.03 733
343 [정현정 교수님] 유전자 가위와 약물로 동시에 암을 잡는 신약 개발 생명과학과 2023.08.03 735
342 김진우 교수님, 천주교 서울대교구 생명위원회 제 15회 '생명의 신비상' 수상 생명과학과 2021.02.18 747
341 김대수 교수님_“뇌의 본능적 욕구 참고 기다리는 아이, 사회적으로 성공” 생명과학과 2021.09.06 753
340 조병관교수님_온실가스를 바이오 물질로 전환…미생물 활용한 '인공광합성' 성공 생명과학과 2021.03.10 796
339 허원도 교수님(유다슬이 박사)_제10회 에쓰-오일 우수학위논문상'의 생명과학 분야 대상 수상 생명과학과 2021.02.22 802
338 [오병하 교수님] 뉴스의인물/ KAIST 생명과학과 오병하 교수 생명과학과 2022.03.21 807
337 [김세윤, 이대엽 교수님] "후성유전 조절하는 핵심 분자기전 찾았다" 생명과학과 2022.06.02 809
336 [송지준 교수님] 호르몬 조절 원리와 구조 밝혀냈다 생명과학과 2022.05.06 831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22 Next
/ 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