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AIST 생명과학과동창회
  • News & Events
  • News

News


http://www.hellodd.com/kr/news/news_view.asp?t=e_valy&mark=7602http://www.hellodd.com/kr/news/news_view.asp?t=e_valy&mark=7602
KAIST 임대식 교수팀...암 조기진단 및 신약개발에 기여

암을 발생시키거나 증식을 억제하는 유전자가 국내 연구진에 의해 세계 최초로 규명됐다.

한국과학기술원(KAIST) 생명과학과 임대식(38) 교수 연구팀은 2년여의 연구끝에 항암 유전자인 '라스에프원에이'(RASSF1A)의 세포내 역할을 규명하는데 성공했다고 5일 밝혔다.

'라스에프원에이' 유전자는 그동안 기능과 역할에 대해 전혀 알려진 것이 없어 암을 연구하는 과학자들의 주요 관심 유전자였다.

하지만 임 교수팀은 암 발생 초기에 활동하지 않는 것으로 알려진 '라스에프원에이' 유전자가 세포분열 과정에서 핵심 역할을 하는 사이클린 단백질의 안정성을 조절함으로써 정확한 세포분열 진행시간을 제어, 암 발생을 억제한다는 생명원리를 밝혀냈다.

임 교수팀은 실험과정에서 '라스에프원에이' 단백질은 세포분열시 방추사와 중심체에 위치해 'Cdc20'라는 단백질 기능을 억제하고 사이클린을 포함한 여러 단백질을 안정화시킨다는 사실을 규명했다. 

또, 정상세포에서 '라스에프원에이' 유전자 발현이 없을 경우 비정상세포의 분열을 유발하고 세포분열 진행시간을 촉진시켜 정상세포가 암세포와 같은 형질을 보인다는 사실을 밝혀냈다.

이러한 실험결과를 근거해 임 교수팀은 '라스에프원에이' 유전자가 암 발생 초기에 발현되지 않으면 염색체 이상을 야기하고 또 다른 항암 유전자의 돌연변이를 촉진시켜 결국 악성 종양으로 발전시킬 수 있다는 새로운 가설을 제안했다. 

특히 이 연구결과는 암 발생 진행과정과 세포분열기 이전의 기초적인 생명현상을 이해하는 데 획기적인 기여를 할 것으로 여겨져 세계적인 학술지인 '네이처 세포생물학誌(Nature Cell Biology)' 2월호 표지로 발표됐다.

임 교수는 "현재 '라스에프원에이' 유전자가 없는 생쥐모델을 만들어 암 발생기전을 연구중에 있다"면서 "앞으로 암환자 시료를 분석해 '라스에프원에이' 발현 여부에 따른 암 진단과 예후판정 연구를 확대할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과기부 관계자는 "이번 연구결과는 여러 암 조기진단 뿐만 아니라 예후판정과 신약개발을 위한 중요한 정보로 이용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한편 임 교수는 과학기술부 21세기 프론티어연구사업인 '인간유전체기능연구사업단'의 암관련 후보유전자 기능연구 과제 연구책임자로 참여하고 있다.
042-869-2635

<대덕넷 김요셉기자> joesmy@hellodd.com

▶ 관련기사 : 과학기술부 (MOST) 보도자료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82 이승재 교수, 올리브유의 노화 방지 및 장수 효과 입증 file 생명과학과 2019.08.22 385
281 김상규 KAIST 교수, 제12회 여천생태학상 받아 file 생명과학과 2019.08.12 513
280 김진우 교수, 발달과정 세포 간 정보전달 원리 규명 file 생명과학과 2019.07.23 801
279 정현정 교수, 한국 로레알-유네스코 여성과학자상 펠로우십 수상 file 생명과학과 2019.07.04 765
278 이승재 교수, 한성과학상 수상 file 생명과학과 2019.07.01 984
277 서성배 교수, 스트레스 세포(CRF 세포) 변화 초 단위 관찰 성공 file 생명과학과 2019.04.18 1586
276 [HOT100 2019-2020] 카이스트 생명과학과, 질병극복 선도 최고의 과학인재 양성 생명과학과 2019.04.01 1797
275 메디톡스, '4기 펠로우십 장학금' 생명과학대학 대학원생 5명에게 전달 file 생명과학과 2019.03.29 1689
274 靑 과기보좌관에 '여성과학인' 이공주 교수 임명 file 생명과학과 2019.02.22 1442
273 전상용 교수, 암 치료를 위한 새로운 펩타이드-항체 복합체(하이브리드) 기술 개발 file 생명과학과 2019.02.21 1368
272 김세윤 교수, '공포기억 소거'조절 효소 발견 file 생명과학과 2019.02.08 2024
271 생명과학과 이문수 박사(이노테라피 CEO) 지혈제로 240억 '주식 갑부' file 생명과학과 2019.02.07 1730
270 김학성 교수, 세포 내 단백질 전달 효율 높이는 DNA 기반 나노구조체 개발 file 생명과학과 2019.01.21 1506
269 허원도 교수, 빛만 비춰도 유전자 발현 조절하는 효소 개발 file 생명과학과 2019.01.21 1347
268 허원도 교수, 변화무쌍 스위치 단백질 관찰하는 바이오센서 개발 file 생명과학과 2019.01.16 1441
267 전상용,이대엽 임성갑 교수, 암 줄기세포 제작 원천기술 개발 file 생명과학과 2018.11.30 2096
266 김학성 교수, 빛에 의해 스위치처럼 작동하는 단백질 개발 file 생명과학과 2018.08.28 3632
265 한진희 교수, 선천적 공포 반응에 대한 신경회로 첫 규명 file 생명과학과 2018.08.08 4638
264 서라민 박사과정 학생. 제 18차 KHUPO 프로테오믹스 국제학술대회 수상 file 생명과학과 2018.04.30 7710
263 인선아 박사과정 학생. 제 18차 KHUPO 프로테오믹스 국제학술대회 수상 file 생명과학과 2018.04.14 7815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5 Next
/ 15